Daily News For SNS

국내 최초 뉴스를 공급하는 기술력! 유앤유(U&U)와 함께하세요.

문화행사

유네스코 ‘코로나19 확산이 문화에 미치는 영향’ 화상회의 개최

작성일 : 2020.04.23 03:20 작성자 : 김나연 (uuje95@gmail.com)

유네스코(UNESCO)가 개최한 코로나19 관련 문화장관 화상회의에서 한국의 코로나19 대응 경험 및 문화·예술 부문 대응 방안이 소개됐다.

(사진=오양우 문체부 1차관 화상회의, 문체부 제공)

문화체육관광부 오영우 제1차관은 지난 22일 밤 8시(한국시간) 이 회의에 전 세계 120여 개 국가의 문화 장관 및 차관, 고위급 인사들은 ‘코로나19 확산이 문화 분야에 미치는 영향’이라는 주제로 각국의 대책과 전략을 공유했다.

오 차관은 집중적인 진단과 추적을 통한 격리와 치료, 승차 진료 등 검사기간 단축, 강화된 사회적 거리 두기 등 한국의 대응경험을 소개했다.

아울러 코로나19로 국민의 문화·예술 소비는 감소하고, 공연·전시·영화 제작은 연기 또는 취소되고 있어 관련 산업 피해가 지속될 것으로 우려를 표하면서, 변화된 문화예술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비대면으로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고, 문화·예술 생태계가 회복될 수 있도록 자금·고용·세제 지원을 하고 있다고 발표했다.

오 차관은 “전 세계가 코로나19로 일상적인 삶과 미래에 크게 영향을 받고 있고, 특히 문화·예술 생태계가 약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화상회의는 각국의 코로나 대응경험과 문화정책을 공유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고 말혔다.

가장 많이본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