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태그에 닫는 태그가 없습니다. error :295 UU홈페이지 올해 수시 '폭망' 외고·자사고... 예년 1/3 수준으로

Daily News For SNS

국내 최초 뉴스를 공급하는 기술력! 유앤유(U&U)와 함께하세요.

교육정보

올해 수시 '폭망' 외고·자사고... 예년 1/3 수준으로

작성일 : 2019.12.17 04:35 작성자 : 정수석 (uuje95@gmail.com)

대입 수시 모집 합격자 발표가 끝나고 추가합격이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자율형사립고와 외국어고 고 3학생들이 대거 탈락으로 침울한 분위기다.

과거 데이터를 기준으로 비교적 안정권이라고 생각한 대학에서도 불합격자가 속출했다.

서울의 한 외고 교사는 "현재 추가합격이 진행되고 있지만 수시 모집 최초 합격자수는 과거에 비해 3분의 1수준"이라며 "확실히 예년과는 다르다"고 설명했습니다.

자사고의 입장도 외고와 크게 다르지 않다. 강북에 있는 한 자사고 교사는 "예년과 비교할 때 주요 대학 합격률이 급감했다"며, "3분의 1수준이면 다행"이라고 토로했다.

이를 두고 해당 학교 학부모들은 조국 전 법무부장관 자녀의 입시비리 논란 이후, 교육부가 주요 대학을 대상으로 특정감사에 나서면서 대입제도 개편이 영향을 미쳤다고 입을 모은다.

교육부는 지난 10월 학생부종합전형 선발비율이 높고 자사고 등 특정 학교 출신 학생 선발이 많은 서울대 등 전국 13개 대학을 상대로 실태 조사를 벌였고, 일부 대학에서는 '고교등급제' 적용이 의심돼 특정감사에 착수했다.

일부 교육 전문가들은 다음달 정시를 앞두고 이같은 흐름이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가장 많이본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