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News For SNS

국내 최초 뉴스를 공급하는 기술력! 유앤유(U&U)와 함께하세요.

방송연예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정해인, “롤모델 브래들리 쿠퍼. 10년 후 '조커' 같은 영화 만들고파"

작성일 : 2019.12.10 06:50 작성자 : 염소연 (uuje95@gmail.com)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정해인이 브래들리 쿠퍼를 롤모델로 꼽아 화제다.

<사진 제공- KBS 2TV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

‘쌩초보 다큐 피디’ 정해인과 그의 절친 은종건-임현수의 별천지 뉴욕 여행기를 그린 KBS 2TV ‘정해인의 걸어보고서’는 대한민국 대표 장수 교양인 KBS 1TV ‘걸어서 세계속으로’를 예능으로 재 탄생시킨 프로그램으로 단순한 여행 리얼리티가 아닌 걸어서 여행하고 기록하는 일명 ‘걷큐멘터리’. 오늘(10일) 방송되는 3회에서는 완전체를 이룬 ‘뉴욕 브라더스’ 정해인-은종건-임현수의 특별한 여행 일정이 공개될 예정이다.

이날 정해인-은종건-임현수는 장차 브로드웨이의 주역이 될 인재들이 연기를 공부하는 곳인 ‘뉴욕 페이스 대학교’ 캠퍼스 투어를 즐겼다. 이 가운데 정해인은 ‘정피디’ 모드를 발동, 배우 지망생들과 인터뷰 자리를 마련해 관심을 모았다.

이 과정에서 정해인은 자신의 배우 생활에 대해서 허심탄회한 속마음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특히 정해인은 향후 계획을 묻는 배우 지망생 닉의 질문에 “연기는 계속 할 거다. 하지만 10년 뒤엔 감독이나 제작을 할 수도 있을 것 같다”면서 자신의 목표를 밝혔다는 전언. 이어 그는 배우-감독-제작을 겸하는 브래들리 쿠퍼를 롤모델로 꼽아 눈길을 끌었다. 나아가 정해인은 브래들리 쿠퍼가 제작자로 참여한 영화 ‘조커’를 거론하면서 “닉이랑 호아킨 피닉스 닮았는데?”라며 예리한 눈썰미를 자랑, 주변의 웃음을 자아냈다고.

이에 정해인과 ‘미래의 조커’의 유쾌한 만남이 기대감을 증폭시키는 동시에 ‘뉴욕 브라더스’ 정해인-은종건-임현수 완전체의 첫 번째 여행기가 그려질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본 방송에 궁금증이 수직상승한다.

한편 KBS 2TV ‘정해인의 걸어보고서’는 오늘(10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가장 많이본 뉴스

top